득표결과

여야, 정기국회 일정 전격 합의…26일부터 대정부 질문

뉴시스

입력 2019-09-18 10:37:00 수정 2019-09-18 11:39:41

|
폰트
|
뉴스듣기
|

닫기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내달 2~21일 국감, 22일 내년도 예산 시정연설
교섭단체 대표연설은 내달 23일부터 진행할 듯


여야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가 18일 진통 끝에 20대 국회 마지막 정기국회 의사일정에 전격 합의했다.

이날 각 당의 말을 종합하면 여야는 우선 오는 9월26일과 27일, 30일, 10월1일 나흘간 대정부 질문 실시를 시작으로 정기국회 막을 올리기로 했다.

앞서 여야는 오는 23~26일 대정부 질문을 실시하기로 합의한 바 있지만, 이 기간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 일정 수행으로 일부 부처 장관들의 불출석이 불가피하게 됨에 따라 일정을 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여야는 이후 다음달 2~21일 국정감사를 진행하고, 국감을 마친 뒤인 22일에는 내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영에 대한 정부의 시정연설을 청취하기로 했다.

당초 전날부터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었던 여야 교섭단체 대표연설은 다음달 23일부터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여야 3당 원내대표는 지난 16일 회동을 갖고 정기국회 일정 조율에 나섰으나, 조국 법무부 장관의 교섭단체 대표연설 출석 문제에서 이견을 보이면서 합의가 불발된 바 있다.
【서울=뉴시스】
추천해요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댓글쓰기

응답하라 2016 유권자가 간다. 공약을 제안해 주세요. 정당과 후보들에게 전달해 드립니다.

  • 공약은 알게는데 구체적으로 어떻게 실현시킬것인지 써있지가 않다. 초등학생도 계획표인가?

  • 동아닷컴

    부동산 등기 특별법 제정 촉구

  • 동아닷컴

    국민연금을 갖고 표심을 얻으려는 야권

  • 정리해고 요건강화

  • 동아닷컴

    정치도 제대로 된 공부와 연구를 하는 국민대표의 장을 만들자!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